::: 두잇서베이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메뉴 건너뛰기


퀵링크입니다. 마이리서치마이리서치 리서치보고서리서치보고서 포인트정보포인트정보 추천포인트사이트등록 리서치리스트리서치리스트
  • DOOIT
  • 설문 참여
  • 설문등록
  • 마이두잇
  • 공지사항
  • dooit
  • 리서치서비스
  • 설문시스템
  • 설문 솔루션
  • 서비스요금
  • 고객사
  • 이슈&뉴스
  • 설문리스트
  • 폴poll
  • 마이리스트
  • 설문작성
  • 설문의뢰
  • 리서치보고서
  • 패널리서치
  • 포인트정보
  • 포인트전환
  • 결제정보
  • 추천포인트
  • 공지사항
  • FAQ
  • Q&A
  • 이벤트
  • 제휴 및 광고
  • 회원정보
  • 회원가입
  • 로그인
  • 아이디 비번 찾기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 회원탈퇴

두잇 블로그 바로가기

설문견적 바로가기

설문 의뢰

포인트 리서치 설명
이슈&뉴스 Home > 리서치참여 > 이슈&뉴스
글번호 존엄사와 안락사..그 필요성은?
종료일 2012-05-15 참여자수 0/무제한/댓글 48 포인트 [ 10 ]point

인간답게 죽을 권리, 존엄사


여러분께서는 존엄사와 안락사의 차이를 알고 계십니까?
얼핏보면 비슷하게 들리지만, 두 단어는 확연한 뜻의 차이가  있습니다.
의학계에 따르면, 안락사는 환자의 생명을 인위적으로 단축시키는 것을 말합니다.
의료진이 환자의 몸에 약물을 주입하여 환자의 생을 마감시키거나
의사의 도움을 받아 환자가 스스로 약물을 주입해 자살을 시도하는 의사조력자살이 포함됩니다.


반면 존엄사란 소생 불가능한 환자의 생명을
연장시키는 치료 행위를 환자의 결정에 따라 아예 시작하지 않거나 중단하는 것입니다.
환자의 생명을 인위적으로 늘리기 보다는
질병에 의한 자연스런 죽음을 맞이할 수 있게 해 주자는 겁니다.


2008년 세브란스병원의 일명 '김할머니'사건을 알고 계십니까?
국내 최초로 첫 존엄사를 집행한 '故김옥경'씨는 평소 의식이 있을 때
가족 등에게 한 언행에 비춰연명치료를 받지 않겠다는 의사를 추정한것을 주된 판결이유로
사실상 존엄사를 인정한 첫 번째 판례로 기록되었습니다.


지난 5월5일, 모두가 즐거운 '어린이날'
전북 전주시 전북대병원에서 심모씨(83세)가 폐암 말기 판정을 받고
의식이 없던 부인 곽모씨(77세)의 산소호흡기 호스를 칼로 절단해 숨지게한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그는 '아내가 식물인간이 돼 고통만 겪고 있기에 집으로 데려가려 했지만
병원에서 허락하지 않아 어쩔 수 없었다'고 이야기 한것으로 전해지는데요.
당일 심씨는 병원 측과 부인의 퇴원여부로 고생이 오가는 언쟁을 벌인것으로
나타났으며 그 직후,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01년 소생 가망 없는 환자를 퇴원시킨 서울 보라매병원 의사에게 살인방조죄 판결이 내려진 이후
아무리 중환자라도 함부로 퇴원시키지 않고 있다"는 병원의 입장과
'6년간 폐암으로 고통받던 아내를 사망하게 한 남편'


우리사회에 다시한번 존엄사, 안락사 이슈를 제기하는 이번사건에 대하여,
안락과와 존엄사에 대해 여러분께서는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존엄사와 안락사..그 필요성은?

투표하기 결과보기

목록으로 가기

은빛여울 2012-07-09 13:29:50

생전에 그런 이야기가 잇었다면 그렇게 하는게 맞다고 봅니다.

인생살이 2012-05-15 18:52:53

'아내가 식물인간이 돼 고통만 겪고 있기에 집으로 데려가려 했지만
병원에서 허락하지 않아 어쩔 수 없었다'고 이야기 한것으로 전해지는데요.

기성님 2012-05-15 18:26:29

글세요,,,,개인의 가정형편에 따라 결정해야 되겠죠!..

yyrngody45 2012-05-15 11:57:55

자신의 생각이중요하겠네요,,

지금은6 2012-05-14 19:03:21

자기생각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꿈윰 2012-05-14 18:20:11

존엄사와 안락사의차이.
환자에게 대답을 들엇냐 안들었냐의 차이.
무지막지하게 사람을 해치고 안락사를한다면 안되는 거겟죠.

하지만. 식물인간이되서 다시 살아갈수있는 희망이 적은상태인데 병원측에선 안된다고 하는것은 말도안됩니다.
자기네들 돈벌어먹을라고 하는짓이이라고 생각밖에 안듭니다.
너무 고통스러워하고 사는것보다 죽는기 나을꺼같다고 느끼는 환자에게 안락사는안돼 퇴원은 더더욱 해줄수 없어라고 말한다면 자신의 자식이 그렇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절대로 할 수 없을것입니다.

이쁜공쥐님 2012-05-14 12:08:00

정말 이거는 본인인 환자의 결정을 따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ㅠ/ㅠ

알콩달콩모아 2012-05-14 00:00:39

새로운 정책이 만들어지고 기준이 정해져서
정의롭고 아름답게 실현되면 좋은게 안락사지만
세상은 정의롭고 아름답게 만들어진 것을

악으적으로 도용하고 사용하는 사례가 빈번하기에
살인방조죄가 일어나는 배경에는 결정적인 이유로는 돈이겠죠.
(멀쩡한 사람을 정신병원에 넣기도 하고 알콜중독자로 몰아넣는 모습들이
드라마에서만 있는 것이 아니라 현재 빈번히 일어나고 있는 상황이고
이것을 눈감아주고 은닉해주는 검은 그늘은 늘 존재하기)
알송달송 어렵당.

bieyeon 2012-05-13 19:22:33

경제적인 측면이나 개인적인 측면을 고려햇을때 찬성쪽이 낫다고 보이네요

호시아이 2012-05-13 14:02:35

본인의사가필요하겠지만필요시가족에상황도종합적으로평가되어야한다고생각합니다~경제적인부분~

더보기

두잇블로그가기 두잇트위터가기 이용약관보기 개인정보보호방침보기

실행시간: 0.0296초